집에서 밥을 먹다보면 가족끼리도 취향이 어찌나 다른지 그 날 그 날의 밥 종류에 따라 호불호가 갈린다. 필자처럼 백미밥을 좋아하는 가족, 흑미밥을 좋아하는 가족, 잡곡밥을 좋아하는 가족, 혹은 콩밥 등으로 재료에 따라 1차적으로 나뉘고, 촉촉한 진밥이냐 꼬들꼬들한 된밥이냐 익힘 정도에 따라 또 2차적으로 나뉜다. 심지어 죽이나 감자, 고구마, 옥수수, 단호박 같은 특별식(?)을 밥과 함께 하려다보면 밥솥안에 밥을 다 비우고 또 따로 취사를 해야하는 번거로움이 있다.  


이때 단 한번의 취사로, 전 가족의 고른 니즈(?)를 충족시킬수 있는 방법은 없는것일까? 한참을 생각 끝에 찾아낸 신박한 아이템이 바로 '밥솥 칸막이'이다. 인터넷에서 보곤, 이거다 싶어서 바로 주문하고 리뷰를 써본다. 한번 취사로 잡곡, 백미, 콩밥 3가지를 동시에! 밥솥 칸막이를 써보니! 두둥!



인터넷에서 만원 초반대로 구입한 밥솥 칸막이. 현재는 경보산업이란 곳에서만 특허를 내서 독점적으로 팔고있는듯하다. 필자 집의 전기밥솥인 쿠첸에 맞는게 없으면 어쩌지 하고 걱정했었는데 상품 설명을 보니 쿠쿠밥솥 3인용, 6인용, 8인용, 10인용, 쿠첸밥솥 3인용, 6인용, 7인용, 10인용 딤채밥솥 3인용 등 어지간한 모델은 다 커버되는듯하다.



사용법은 길다란 칸막이와 짧은 칵막이를 이렇게 끼워서...



이렇게 세칸으로 분리되게끔해서 사용하는것. 백문이 불여일견 직접 사용해보도록 하겠다.



그냥 사용하면 찝찝하니 먼저 물로 한번 가볍게 헹궈주고...



베이킹소다를 이용해서 깨끗하게 씻어내었다. 첫세척의 중요성.ㅎ




칸막이가 세 칸이니 세 가지 종류로 밥을 지어보자. 혼합잡곡과 백미, 콩밥을 만들어 보도록 하겠다. 



먼저 현미 흑미 조 보리 등 혼합잡곡을 씻어 물에 불리고...



백미도 잘 씻어서 물에 불리고...



다음으론 콩을 물에 불린다.



이제 밥솥 안에 구입한 칸막이를 넣는다. 오~ 딱맞다.




이제 잡곡과, 백미와 콩+백미를 각각의 칸에 넣어주고 물을 잘 맞춰준다. 혹시 진밥, 된밥을 조절하시고 싶은 분들은 물양은 각각 맞출수없으니 쌀을 조금 더 넣거나 쌀을 조금 적게 넣는 방식으로 맞춰주시면된다.



이제 본격 취사!



취이익~ 김이 빠지는 소리가 나며 밥이 완성되었다. 두근거리는 마음으로 밥솥을 여니... 잡곡과 백미와 콩밥이 김을 무럭무럭 뿜어내며 필자를 반겨준다. 이 잡곡이 니 밥이냐, 이 백미가 니 밥이냐, 이 콩밥이 니밥이냐, 그래, 너는 정직하니 이 세가지 밥을 모두 다 너에게 주겠노라. 음? ;;;



짜잔~ 밥솥에서 밥을 퍼서 공기에 예쁘게 담아보았다. 예전에는 한번에 한가지 종류밖에 먹을수 없었는데 그리고 한번에 콩밥이나 잡곡을 너무 많이해서 질리기 일쑤였는데 이제는 조금씩 나눠서 먹을수있으니 더할나위없다.^^ 



이상으로 신박한 주방 아이템, 밥솥 칸막이를 리뷰 해보았다. 종류별로 밥을 나눠 드시고 싶은분, 감자 고구마 옥수수 같은 간식류와 동시에 밥을 하시고 싶은 분, 혹은 아기가 있는집에선 이유식과 어른이 먹는 밥을 동시에 하시고 싶은분들께 정말 편리한 아이템인것같다. 이상으로 내 돈 주고, 내가 써서 더 솔직한, 친절한 라이너스 씨의 '한번 취사로 잡곡, 백미, 콩밥 3가지를 동시에! 밥솥 칸막이를 써보니!'편 끝~


+자매품: 설익은 밥, 다시 탱글탱글 맛있게 익혀먹는 비법! with 진밥 해결법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재미있으셨나요? 그렇다면 연애사용설명서를 '구독' 해보세요^^
            
     
  1. BlogIcon in사하라
    2017.11.27 09:13 신고

    밥솥 칸막이라는 것도 있군요~!!
    신기하네요ㅎㅎ

  2. BlogIcon 세아이멋진아빠
    2017.11.27 10:07 신고

    음 이거 밥마다 하는 시간이 틀리면
    어느건 익고 어는건 설익고 하지 않나요?

  3. BlogIcon 공수래공수거
    2017.11.27 10:15 신고

    밥솥칸막이가 있는 밥솥도 있군요
    잘 알고 갑니다 ㅎ

  4. BlogIcon Deborah
    2017.11.27 11:00 신고

    오오 정말 좋은데요

  5. BlogIcon 비키니짐(VKNY GYM)
    2017.11.27 18:01 신고

    이야~~ 저건 진짜 새롭네요.
    한번에 여러가지 밥을 해먹을수 있다니~~ ㅎㅎ
    도전해봐야겠다는 생각은 하지만...ㅎㅎ 현실은 얻어먹는 입장인지라...
    암튼 잘 보고갑니다.

  6. BlogIcon 대박이조하냥
    2017.11.27 19:39 신고

    와아! 밥솥 간막이! 진짜 신세계네요 +_+
    저는 콩밥을 잘 먹는데 제 동생은 콩밥을 못먹어서 그동안 밥하기 참 힘들었는데 이런 제품이 있는지 몰랐어요.
    누가 만들었는지 진짜 굿아이디어입니다. 저도 꼭 사야겠어요 ㅎㅎㅎ

  7. BlogIcon 작은흐름
    2017.11.27 21:43 신고

    오오오! 칸막이 대박인데요? 저는 무지개밥을 만들어보고 싶었는데 이거면 삼색밥 정도는 한번에 되겠어요~~

  8. BlogIcon Sakai
    2017.11.28 00:14 신고

    진짜 좋을것 같습니다.

  9. BlogIcon 버블프라이스
    2017.11.28 02:24 신고

    생활의 달인 이신것 같습니다^^
    오늘도 잘보고 갑니다.

  10. BlogIcon IT넘버원
    2017.11.28 02:54 신고

    전혀 생각치도 못했네요.
    정말 너무 새로워요.^^
    대박 아이디어 입니다.!

  11. BlogIcon 핑구야 날자
    2017.11.28 07:15 신고

    오호 한번에 다양한 밥을 해먹을 수 있네요

  12. BlogIcon kangdante
    2017.11.28 08:01 신고

    재미있는 방법이네요
    맛나겠어요.. ^^

  13. BlogIcon 멜로요우
    2017.11.28 08:52 신고

    밥솥 칸막이 이런게 있었네요!! 신기하네요. 미리 알고 있었으면 여러 종류도 많이 했었을텐데 ㅋ

  14. BlogIcon 다딤이
    2017.11.28 10:15 신고

    식구들 각자 취향에 따라 먹을 수 있어서 좋아요^^
    새로운 방법잘익혀 둡니다~~

  15. BlogIcon 시니냥
    2017.11.28 16:09 신고

    한 번에 여러가지 밥을 해먹을 수 있다니... 아이디어가 너무 좋은 것 같아요^^

  16. BlogIcon 루비™
    2017.11.28 17:24 신고

    헐...밥솥칸막이라니...
    대박이네요.

  17. BlogIcon 몰드원
    2017.11.29 06:53 신고

    정말 신기하네요^^

  18. BlogIcon 베짱이
    2017.11.30 17:41 신고

    우와 대박 아이디어 삼품이네요.
    식성대로 맞춤 밥을 한번에 가능하네요

  19. BlogIcon *저녁노을*
    2017.12.01 05:51 신고

    오호...요거 좋은데요,.ㅎㅎ

  20. BlogIcon 스티마
    2017.12.08 09:13 신고

    밥솥 칸막이가 있는건 처음알았습니다.
    여러가지 밥을 원하는 분들에게 딱입니다.
    무엇보다 적절한 물의양 조절이 핵심이겠네요!

    밥솥의 내솥에는 스크래치가 가면, 온도가 전도에 문제가 생겨 밥맛이 없어진다고 하니,
    스크래치가 가지 않도록 주의해서 다루어야 할 것 같습니다.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