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박, 참외, 복숭아... 여름하면 생각나는 먹거리들은 많기도하지만 그중 가장 별미인 먹거리가 바로 옥수수일것이다. 달콤짭짜름한 맛에 입에 들어가면 탱글탱글 씹히는 맛까지! 남녀노소를 불문하고 누구나 좋아하는 여름철 대표 음식 옥수수! 물론 이미 삶아놓은걸 사서 먹으면 간편하게 먹을수있겠지만 고향집에서 고맙게도 푸대자루째 보내오셨다던가 고향집이 시골이 아니라서 홈쇼핑이나 소셜커머스에서 자루째 싸게 구입했다면? 옥수수도 좋지만 이 많은 양을 과연 어떻게 삶고 보관해야할까? ^^; 오늘은 필자와함께 여름철 별미, 옥수수 맛있게 삶는법과 삶은 옥수수를 오래~ 보관하는 방법에 대해 알아보자!




근처 마트에서 사온 옥수수. 초당옥수수니 찰옥수수니 대학 옥수수니 종류가 많기도하지만... 이건 대학 찰옥수수로 보인다. 참고로 대학 옥수수의 유래는 대학이란 지명이 있는게 아니라 진짜 모 대학교에서 품종을 개량했다고해서 대학옥수수라고 불린다고...^^;




탐스러운(?) 수염을 제거하고 겉 껍질을 제거했다. 저 겉껍질부분을 함께 삶아야 더 맛있는 옥수수의 풍미를 느낄수있기에 두세 가닥 정도는 남겨주시는게 좋다. 옥수수의 본격적인 수확시기는 7월초로 알고있는데 아직은 시기가 일러서인지 옥수수가 그리 크진않은듯.ㅎ;




그다음으로 옥수수를 삶기위한 준비물은 단맛을 내기위해 신당분(뉴슈가)이나 없으면 설탕.



그다음으로 짭짤한 맛을 내기위한 굵은 소금이 필요하다.




특별한 계량기가 없으시다면 그냥 집에 있는 밥숟가락을 이용해서 계량하시면 간편하다. 옥수수를 삶을때의 간의 정적비율은 소금 1큰술, 설탕은 4 큰술의 비율로 하시거나 뉴슈가나 신당분을 넣을 경우 소금 1큰술에, 뉴슈가 1큰술의 비율이 적당하다. 물론 취향에 따라 설탕량은 조절하시면 되겠다.



필자는 커다란 냄비에 물을 붓고 소금 한큰술, 신당분 한큰술을 넣었다. 압력솥에 삶으면 더 좋다곤하지만 없어서 그냥 집에 있는 흔한 냄비로 삶았다.




다음으론 옥수수를 투하. 강한 불로 부글부글 끓을때까지 끓인다.




이렇게 부글부글 끓기시작하면 이때부터 강한불을 유지한채 15분을 끓이고... 다시 중불에 20분 정도를 더 삶는다.




위에선 사진을 찍기위해 뚜껑을 열었으나 뚜껑을 덮고하심이 냄비 안의 김이 잘 유지되어 더 좋겠다.




두둥! 드디어 맛있는 옥수수가 완성되었다.ㅋ 달착지근하면서도 짭쪼롬한게 밖에서 파는 옥수수처럼 맛있다.^^




그럼 이제 옥수수가 남으면 어떡하느냐. 옥수수를 좋아하는 필자도 무려 한포대를 소셜커머스에서 구입한적이 있었는데 보관법은 의외로 간단하다. 포대 속의 모든 옥수수를 위의 과정을 거쳐 삶아주고 어느정도 식으면 한번씩 먹을양만큼(3,4개?) 봉지에 넣어서 냉장고 냉동실에 냉동 보관하시면된다. 그리고 언제든 드시고 싶을때마다 한봉지씩 꺼내어 전자렌지에 데워드시거나 냄비에 넣고 살짝 삶아서 드시면 된다. 참쉽죠? ^^;


이상으로 친절한 라이너스씨와 함께 따라해본 여름철 별미, 옥수수 맛있게 삶는법 & 삶은 옥수수 냉동 보관법! 끝~


+자매품: 쌈채소 & 상추 싱싱하고 아삭하게 오래 보관하는 방법! [야채 냉장 보관법]

            눅눅해진 과자, 다시 바삭하게 만드려면? (FEAT. 먹다남은 과자보관법)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재미있으셨나요? 그렇다면 연애사용설명서를 '구독' 해보세요^^
            
     
  1. BlogIcon 핑구야 날자
    2017.06.30 12:12 신고

    옥수수가 급 땡기는데요. 강원도 찰 옥수수가 먹고 싶네요. 보거ㅘㄴ 방법도 잘 알고 갑니다.

  2. 필명
    2017.06.30 16:12 신고

    가카린 넣 줘야 맛나요 ㅋㅋㅋㅋ

  3. BlogIcon IT최강자
    2017.06.30 17:16 신고

    옥수수가 먹고 싶어지네요.^^

  4. 필명8
    2017.06.30 17:51 신고

    그놈의 전자렌지 지겹다

  5. BlogIcon 작은흐름
    2017.06.30 18:13 신고

    오오~ 옥수수 맛있게 삶기가 은근히 힘들던데 알려주신 방법대로 해봐야겠어요^^

  6. 오마니농장
    2017.06.30 22:15 신고

    산지에서는 암것두 안넣어두 맛있는데...
    강내이속 당분이 있어야 찰지고 맛있답니다.
    참고로 당분 유지시간 12시간으로보심 되구요.
    그후부턴 당분이 탄수화물인가? 하는 성분으로 바뀐다내요. 그러니 산지에맛을 볼수가 없는거지요.

  7. BlogIcon 버블프라이스
    2017.07.01 02:56 신고

    유용한 정보 감사히 잘보고 갑니다^^ 좋은 토요일 되세요

  8. BlogIcon *저녁노을*
    2017.07.01 06:00 신고

    옥수수철이 다가왔군요.
    잘 보고가요

  9. BlogIcon 멜로요우
    2017.07.01 17:31 신고

    신당분의 힘이 큰거같아요 ㅠ 옥수수의 맛을 좌우하죠~~ ㅋ

  10. BlogIcon 베짱이
    2017.07.01 20:29 신고

    옥수수..
    갑자기 먹고 싶네요.
    요 몇년 옥수수를 먹어보질 못했네요. ㅠ..ㅠ

  11. 옥수수
    2017.07.01 23:28 신고

    꺽어서 바로 살아야 맛있다

  12. BlogIcon Sakai
    2017.07.01 23:50 신고

    요즈음 길거리 지나가니까 조리기구를 준비해서 옥수수를 판매를 하고 있더라고요.

  13. BlogIcon 몰드원
    2017.07.02 07:21 신고

    좋은 정보 잘 보고 가네요

  14. BlogIcon 뉴론7
    2017.07.02 09:52 신고

    요즘이 옥수수가 제출인가 보군요 기회를 봐서 구입해서요
    먹어봐야 겟어요

  15. BlogIcon 도느로
    2017.07.02 13:13 신고

    어린시절 할머니가 사카린과 소금을 넣어 삶아주신 옥수수가 생각나네요. ㅎㅎ
    추억의 맛! 옥수수는 세월이 지나도 인기가 좋네요.

  16. BlogIcon kangdante
    2017.07.03 07:50 신고

    여름철 별미 옥수수
    한개 갉아 먹고 싶어요.. ^^

  17. BlogIcon in사하라
    2017.07.03 09:20 신고

    아 옥수수 엄청 좋아하는데 집에서 먹으면 사 먹는 그 맛이 안나더라구요~
    그런데 신당분? 이거 뭔가요ㅎㅎ
    거기에 소금도 들어가는 줄은 전혀 몰랐네요ㅎ
    사 먹는 맛이라고 하시니 저도 한번 도전해 볼게요ㅎㅎ

    • 멜랑따옹
      2017.07.16 00:39 신고
      댓글 주소 수정 및 삭제

      신당, 뉴슈가...
      이런 것들은 삭카린입니다.
      옥수수 삶을때 삭카린을 넣는 이유는
      설탕보다 가격도 저렴하고 끈적임도 없으며 당도가 좋아서에요.

  18. BlogIcon 여행쟁이 김군
    2017.07.03 09:35 신고

    딱지금 삶은 옥수수 우적우적 먹고싶은데~^^
    여름에 정말 별미라 생각해요

  19. BlogIcon 코코 언니
    2017.07.04 01:03 신고

    본격적인 옥수수의 계절이 다가왔네요. 강원도만 놀려가면 옥수수를 한자루씩 사왔던 기억이 나요 ㅋ

  20. BlogIcon H_A_N_S
    2017.07.04 22:21 신고

    저는 옥수수 삶아 놓았다가 긁어서 냉동실 보관했다가 밥 할 때 넣어먹으면 참 좋아하는데 올해는 어찌 옥수수를 귀찮아하시네요ㅠㅠ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