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런 농담이 있다. 못생긴 여자와 잘생긴 남자 커플이 지나갈때 사람들은 이렇게 생각한다고 한다.

"여자가 돈이 많구나."

그리고 예쁜 여자와 못생긴 남자 커플이 지나갈때는 이렇게 생각한다.

"아~ 남자가 돈이 많구나."

마지막으로 못생긴 여자와 못생긴 남자 커플이 지나갈때 어떻게 생각할까?

"아~ 저 둘이 정말 사랑하는구나!!!"

물론 농담일뿐이지만 거리에서 예쁜 여자와 함께 걷고 있는 못생긴 남자를 보면 사람들은 때론 안타깝다는 듯, 때론 질투에 찬 어조로...

"여자가 아깝다. 남자가 돈이 많은가보다."

...이런 말들을 흔히들 한다. 그렇다면 정말 못생긴 남자는 돈이 많아야만 예쁜 여자를 만날수있는 걸까?

대학 친구네 커플과 약속이 있어서 서면에 나갔다. 완연한 봄날씨에 살랑살랑 바람도 불어오고, 오고가는 사람들 구경하는 재미, 도심의 자유를 만끽하는 재미가 쏠쏠했다. 그러다 우연히 스쳐지나가는 한 사람. 연두색 니트에 면바지, 구두를 신고 나름 패셔너블 할법도 한 옷차림이지만 작은키에 뚱뚱하고 피부도 까무잡잡하고, 땀을 흘려 개기름(?)이 번들거리는 얼굴에 머리엔 무스로 떡칠을 한 이 사람. 바로 고등학교 동창 K가 아닌가!



외형적으로 좀 신랄하게 묘사를 했으나^^; 이 친구는 꽤나 능력자(?)였다. 특히 연애쪽으로.ㅋ 고등학교 시절에만 5,6명의 여자친구를 만났는데 거의 대부분이 각 학교의 퀸카라 할만한 여자애들이었다. 그렇다고 K가 여자들에게 매달리고 쫒아다니고해서 그녀들과 사궜던것도 아니다. 처음엔 K가 먼저 시작은 했겠지만 오히려 나중엔 여자들이 더 매달리는 경우도 많았던것. 심지어 여자친구가 K에게 보낸 꽃다발과 선물이 학교 수업중에 날아들어온 적도 있다.^^;

물론 처음엔 필자와 주변 친구들도 K가 돈이 많은가보다라고 생각했다. 하지만 그런것도 아니었다. 못사는 형편도 아니었지만 그렇다고 그리 잘사는것도 아닌 그냥 평범한 학생이었을뿐. K의 여자친구와 우연히 대화를 하게된 적이 있는데 K에 대한 자랑이 상당했다. 크게 비싼 선물을 하는 건 아니지만 적절하고 때에 맞는 센스있는 선물, 비싼 레스토랑은 아니더라도 근사한 맛집으로 데리고가서 분위기도 잡을줄 알고, 이런 얘기를 도대체 어디서 다 듣고 오는걸까 할 정도로 유머감각도 풍부했으며, 여자가 이 남자를 만나면 뭘해야할까하는 생각을 한번도 안해봤을 정도로 연애의 방향을 자기가 잡고 끌고가는 리더쉽도 상당했던 것.필자도 그 얘기를 듣고 크게 깨달았다. 그리고 "그래도 최소한 K보단 내가 더 잘 생겼는데 왜 쟤만 인기가 많지."하는 철없는 생각을 했던걸 부끄러워했다.

옛 노래 가사를 보면,

거리를 보면 나보다 못난 남자들이 다 예쁜 여자와 잘도다니는데 나는 왜 이럴까?

...라는 부분이 있다. 여기서 잘못된 단어는 뭘까? 못난 남자들이 아니라. 사실은 잘난 남자들이란 거다. 외모가 잘난 남자가 아닌, 센스와 매너, 리더쉽까지 고루 갖춘 남자. 어느 누가 반하지 않겠는가? ^^ '잘생긴' 남자들이여, 자만하지말라. '못생긴' 남자들을 질투하는 그 날이 올지도 모르니 말이다.^^

공감 가신다면 추천 부탁드립니다.^^

재미있으셨나요? 그렇다면 연애사용설명서를 '구독' 해보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아무리그래도
    2009.04.17 02:33 신고

    남자가 어떠한 매력이 있더라도
    여자나이가 25이상이 되면
    아무리 매력있는 남자라도 능력이 없으면 쳐다도 안봅니다.
    만약 여자가 남자를 평생 먹여살릴것이 아니라면 말이죠...

  3. BlogIcon 유머조아
    2009.04.17 05:59 신고

    착하고 능력있는 남자라면 누구든 오케이할 듯..

  4. BlogIcon Park.
    2009.04.17 07:09 신고

    뭐 때에 따라 사람 따라 틀리겟지만
    능력있는것도 남자의 매력중하나라면 하나고
    한국 사회 자체가 능력있는 남자를 선호하긴 하다만
    능력*만 있는 사람 만나다가 후회하는여자도많다
    어떤 매력을 가진 남자든간에
    연애는 혼자서 하는게 아니기때문에
    나만 잘난다고 될일이아니고
    동시에 내가 못낫다고 못하는것도아니다
    서로 상호관계를 잘유지하는게 좋은연애 아닐까

  5. BlogIcon 미자라지
    2009.04.17 09:07 신고

    라이너스님! 요새 메인에서 라이너스님 글이 자주 보입니다요..ㅋ
    즐거운 하루되세요^^

  6. BlogIcon mindnote
    2009.04.17 11:20 신고

    많은 남자에게 꿈과 희망을 주는 포스팅이네요,, 음.. 스웨덴, 덴마크 춥고 자원이 척박한 나라들이 선진국인것처럼..ㅎㅎ

  7. BlogIcon 벽속의요정
    2009.04.17 11:39 신고

    얼마나 배려심이 있는지가 중요한 듯 해요..이기적인 모습은 누구에게도 매력적이지 않으니까요.

  8. BlogIcon 레인보우필
    2009.04.17 14:16 신고

    역시 글 잘 쓰세요~^^
    이번에도 역시 포인트 제대로 집은 글이네요. 오호
    라이너스님 곧 책 내실꺼같애요~ㅎㅎㅎ

  9. BlogIcon 지나가기
    2009.04.17 18:47 신고

    맞아요. 능력보다는 나를 이해하고 배려심있고 센스있는 남자가 낫지요. 라이너스 님의 친구 k분은 여자 입장에서 보면 사랑 받을 자격이 있네요.

  10. BlogIcon 밥먹자
    2009.04.17 20:28 신고

    역시 재미있는 라이너스님의 글... ^^

  11. xlarge
    2009.04.20 02:19 신고

    물론 매너 등등도 중요하죠. 근데웃긴건 그러면서도 잘생긴남자가 척하니 나타나면 그떄마다 흔들린다는거 ^^ 여자의마음은 갈대라했던가 ㅋ 그래도 비교적 남자는 여자에비해서 외모에 덜 의존적이라는 여자는 외모가 차지하는 비중이 매우높은데

  12. BlogIcon roselia
    2009.04.22 17:01 신고

    한번뿐인 소중한 인생을 함께할 동반자를 선택하는 일에 '돈'이 많기 때문에 결정했다고 생각하는 사람들이며 그리고 정말 실제로 돈을 보고 결혼한 사람들 또한 참 가엽네요.

  13. BlogIcon dbberry
    2009.04.22 21:52 신고

    뭔가 상대방의 매력이 있어서 그런게 아닐까요?

  14. BlogIcon 글좋네요
    2009.04.24 11:28 신고

    퍼갑니다 ^^

  15. 길거리에
    2009.05.02 23:00 신고

    나가보면 못생긴 남자 예쁜여자 못생긴 여자 잘생긴 남자 이런커플이 상당히 많다 잘생긴 남자 이쁜여자 커플은 어쩌다 눈에띄고 아무튼 내가 어디서 들은 이야기가 어떤 60살 먹은 할아버지가 이쁜년이나 안이쁜년이나 똑같다고 하니까 옆에 70먹은 할아버지가 돈 많은 년이나 돈 없는 년이다 똑같다고 하니까 옆에 80먹은 할아버지가 방안에 누워있으나 관속에 들어가서 누워있으나 똑같다고함~ㅋ

  16. 호주로
    2009.05.21 13:01 신고

    외모를 보고 좋아하는건 연예인 뿐이지..내 곁에 있는 연인을 만났을때는 통하는 무언가 가 있어 같이 있음 기분이 좋고
    즐거웠기 때문인거 같소...^^

  17. iris
    2009.05.22 11:40 신고

    여자에게 있어서 남자의 외모란...별로 중요하지 않습니다. 한참 연애할 어린나이라면 모를까..
    물론 여자도, 남자의 외모가 이렇다 저렇다 하고 평가는 합니다. 그리고 내 남자가 잘생기고 멋지다는 생각을 합니다.
    하지만 그건 여자들의 '제눈에 안경'이라고 보셔도 무방하다는 것..
    외모라는 요소가 내 평생 동반자를 결정짓는데 그다지 중요한 부분을 차지하지는 않습니다. 그냥 그렇구나 하는 일부분일 뿐..
    다른분들도 댓글로 많이들 말씀하셨지만 여자가 바라는 남자는 리더십, 성실성, 능력이 있는 남자입니다.
    여기에 배려심까지 있으면 더할나위없겠죠..
    주위에 보면 가끔 본인의 잘생긴 외모가 메리트라고 생각하는 남자들이 있는데 결정적인 순간에는 별로 쓸모가 없을 수도..
    ^^

  18. 어떻게보면
    2009.06.30 15:16 신고

    못생기면 성격이라도 매력있어야 한다는 얘기같아서 좀 슬프네요 ㅋㅋ

  19. 사랑
    2010.04.14 20:04 신고

    ㅎㅎ 지금결혼한 제친구녀석도 얼굴이 옥동자(별명도 옥동자)인데 부인이 미인이시죠 무슨상도 받으시고..
    친구녀석은 호탕하고 시원시원하고 말도 재밌게하는데 여자친구분은 이쁘지만 무지 냉철했다고합니다.
    계속 밀어부치고 워낙 인기가 많은 녀석이니 그녀도 끌린거겠죠?
    지금은 애둘낳고 행복하게 사는데 녀석이 너무너무 부럽습니다 첫딸은 아빠닮는다는데 엄마유전자가 강한지
    딸 둘이 다 엄마닮고 ㅠㅠㅠㅠㅠ
    재치있는 남자는 미인을 쟁취할수있다! 라는것을 알았습니다.

  20. 121
    2011.07.06 09:01 신고

    미안하지만 생긴게 90프로 먹고 들어감...ㅋㅋㅋ

    아무리 리더쉽, 매너, 센스 좋더라도 여자쪽에서 기회를 안준다면은 말짱 꽝이겠죠?

    그리고 몇몇 미녀와 야수 커플들은 비쥬얼보단 다른걸 먼저 보는 미녀의 취향 탓이겠죠 ㅎ

    • BlogIcon ㅅㅁ솔
      2014.07.04 16:34 신고
      댓글 주소 수정 및 삭제

      예쁜여자는 남자외모 안본다고 자위하는것도 별로지만
      그렇다고 수컷공작 새끠마냥 외모로 꼬시는 기생오라비놈들도
      지 잘낫다고 딸치는건 더 못봐주겟네 시간이 지나고 사회상이 어떻게 변하든 여자들의 유전자내에는 본능적으로 생긴거야 어쨋든 강하고 능력잇는 남자한테감 그것이 자신감으로 자연스레 나타나는거고 딸1보얌

  21. BlogIcon 나그네
    2013.12.26 19:48 신고

    잘읽고갑니다.